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오늘하루 열지않기


현재 위치

  1. 고객센터
  2. 재능기부/이벤트후기

재능기부/이벤트후기

스타 재능기부와 이벤트 당첨후기 게시판입니다.

게시판 상세
제목 더 뜨거워진 제 2기 재능기부 야구 클리닉
작성자 ismall (ip:)
  • 작성일 2013-08-05 08:25:31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1584
평점 0점



더 뜨거워진 제2기 재능기부 야구 클리닉

 * 참가하신 여러분의 후기를 부탁드립니다.  후기를 남기신 분들에게는 현금과 같이 쓸 수 있는 적립금 3000점을 드립니다.  

 

[일간스포츠] 입력 2013.08.04 17:10수정 2013.08.04 20:25  


일간스포츠가 주최한 '제2기 재능기부 야구 클리닉'이 3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 제2 전시장 돔구장에서 열렸다. 이번 행사는 프로야구 OB 모임인 사단법인 일구회와 함께 아이에스몰(is-mall.co.kr)에 신청을 받아 무료로 진행됐다. 코칭스태프로는 박노준 우석대 교수를 비롯해 한영준 전 고려대 감독, 이연수 성균관대 감독, 이병훈 KBS N 스포츠 해설위원, 곽채진 전 KIA 투수가 참여했다.

지난 5월11일 열린 1기(30명) 때보다 더 많은 참가자가 몰려 50명이 참석했다. 30~40대 참가자들이 주를 이뤘지만, 부모와 함께 참석한 초등학생 참가자도 4명이 이르는 등 세대를 아우르는 뜨거운 야구 열기가 느껴졌다. 훈련은 야수조 3개와 투수조 1개로 나뉘어 훈련을 실시했다. 야수조는 타격 훈련과 함께 수비·주루 플레이 등을 지도 받았고, 투수조는 곽채진 전 KIA 선수에게 기본적인 투구폼부터 밸런스를 유지하는 법 등을 배웠다.

이날 일일 코치들은 3시간 30분 동안 쉬는 시간도 없이 직접 배팅볼을 던져 주는 등 열정적인 지도를 해 수강생들에게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. 참가자 전재원(33)씨는 "어릴 때부터 우상이었던 분들에게 직접 지도를 받을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영광이었다"며 "하체를 이용한 투구매커니즘을 그동안 말로만 들었을 땐 이해하기 쉽지 않았는데, 이번 기회에 배울 수 있어 좋았다"고 말했다. 이윤석(40)씨는 지난 1기에 이어 2기에도 참여했다. 이씨는 "지난번 야구 클리닉도 큰 도움이 돼 이번에 또 참여하게 됐다. 부족한 부분을 쏙쏙 짚어주시더라. 쉽고 재미있는 설명으로 강의를 해주셔서 이해도 더 잘할 수 있었다"고 말했다.

이날 타격 훈련을 맡았던 이병훈 해설위원은 "참가자들의 배우려는 자세가 대단했다"며 "코칭스태프가 일러주는 걸 하나라도 더 들으려고 애쓰고, 열정적으로 참여하면서 가르쳐주는대로 변화하는 모습을 보니 재미도 있고, 보람도 느껴졌다. 앞으로도 이런 기회가 더 많았으면 좋겠다"고 말했다.

김주희 기자 juhee@joongang.co.kr

첨부파일 AM0F6969.JPG , AM0F6933.JPG , AM0F6984.JPG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이전 제품  
다음 제품